QUICK 단체소개 뉴스레터 선통21칼럼 후원 TOP

선통21칼럼

  • 종합자료실
  • 선통21칼럼
선통21칼럼
제목  [미주 워싱턴 한국일보] 백성기 상임대표, 동포 간담회
작성자   관리자 등록일   2015-06-09 조회수   2657

안녕하세요, 선진통일건국연합입니다. 

선진통일건국연합의 백성기 상임대표님의 [미주 워싱턴 한국일보] 기사입니다.

감사합니다.

 

 

 

백성기 선진통일연합 상임대표, 동포 간담회

“당장 통일이 이뤄질 수 있으므로 미리 대비를 해야 합니다.”

 

입력일자 : 2015-06-03 (수)

 

http://dc.koreatimes.com/article/921933

 

 

백성기 선진통일건국연합 상임대표가 워싱턴지역을 방문, 1일과 2일 버지니아와 메릴랜드에서

지역 동포들과 간담회를 가졌다.
백 대표는 “국민들의 인식이 변화돼 한국에 통일기운이 일고 있다”며 “남북간 체제 경쟁이 끝나

남한 중심의 통일이 공감대를 얻었고, 탈북자들로 인해 남한과 북한 국민들이 서로의 삶과 실정을

이해하게 돼 통일의 기대가 커지고 있다”고 강조했다.
백 대표는 “하지만 안보에 천착하면서 통일을 위해 한 발자국도 못나가고 있어 불행”이라며

“한국과 미국이 자유와 평등의 건국이념을 공유하는 만큼 미주 동포들이 통일을 앞당기는데

주도적인 역할을 해야 한다”고 말했다.

올 2월 창립된 선진통일건국연합은 보수 성향의 통일운동단체로 통일대학 운영, 탈북민 지원활동,

북한주민 지원 및 남북 교류협력 등의 사업과 함께 해외 동포 대상 선진통일 교육 및 조직 사업,

외국인 대상 선진통일 공감대 확산을 위한 국제적 활동을 펼치고 있다.

메릴랜드의 류재풍 박사(로욜라대 명예교수)가 공동대표를 맡고 있다.

선진통일건국연합은 올 가을 뉴욕과 로스앤젤레스, 워싱턴 DC에 지부를 창설할 예정이다.
백 대표는 포항공대(포스텍) 총장을 역임했다.
2일 아침 엘리콧시티에서 가진 간담회에는 원코리아재단의 류재풍 대표와

워싱턴 평안도민회의 장종철 회장 및 두 단체 임원과 김오회 교수(타우슨대) 등이 참석했다.
<박기찬 기자>

 

 

- 미주 워싱턴 한국일보 -

 


이전글   다음글